밤이 찾아오는 게 두려울 지경입니다 > 소담일기

본문 바로가기
SITEMAP
소담스토리
사업자등록번호 : 311-02-33458
통신판매번호 : 2016-충남천안-0886
대표자명 : 정영순
이메일 : mind2002@naver.com
대표전화 : 0505-417-5323
6db809443771d005ed6866ff07735aca_1576644840_055.jpg
소담기록
chevron_right소담기록chevron_right소담일기
소담일기
GT 게시판 VIEW 페이지 설정
첫번째 링크에 유튜브 주소가 있으면 플레이
PDF 첨부파일시 뷰어로 보기
다음/이전/목록 이동버튼 사용
(GT테마설정 우선/ 게시판설정 체크필요)
게시판설정 - 전체목록보이기 사용 체크된 경우 작동하지 않습니다
본문 내용으로 자동 스크롤
(GT테마설정 우선 - GT테마설정에서 ON 일때 작동)
상단 요약정보 보기
프린트 버튼 출력

밤이 찾아오는 게 두려울 지경입니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소담 조회 198회 작성일 2023-03-30 12:26:00 댓글 0

본문

7a6f921789cda7323aa6bc03a435c759_1680411148_4554.jpg
03.30
Thursday 12:26

 
빵순씨 약을 타러 가는 길에 함께 다녀왔습니다. 증상을 적어 내고 처방전을 받아 약국에서 약을 받았습니다. 이틀 동안 몸살이 심해 식은땀이 나고 목이 많이 부어 침을 삼키기 어려웠습니다, 이제 3일째이니 좀 섣부를 수 있겠지만 자가격리하는 일주일 동안 낫기를 할까 싶습니다. 낮보다는 밤에 특히 몸살이 심해 밤이 찾아오는 게 두려울 지경입니다. 잠을 못 자니 회복이 더뎌 기운이 점점 없어집니다. 물을 많이 마시려 하고 햇볕을 쬐고 싶어 베란다에 나가 있기도 했습니다. 2023.03.30 pm 12:26
어제저녁 병원에서 코로나 검사를 받고 양성이 나왔습니다. 빵순씨와 작은 아이까지 코로나 가족이 되어 버렸군요. 누군가 지금까지 한번도 코로나에 걸리지 않은 것이 더 놀라운 일이라고도 했습니다. 자가격리 동안에는 쓰임이 있을지 모르니 코로나 증상을 기록해야겠습니다. 밤사이 몸살이 좀 심했고 목은 아직 많이 붓지 않았는데 머리가 맑지 않습니다. 처방해 준 약은 3일 치인데 일반적인 감기약에 항생제 수준입니다. 감기약으로 차도가 없으면 다시 처방을 받아야 하나 봅니다. 불편하지만 아직은 견딜만합니다. 2023.03.29 am 10:11
빵순씨 점심을 먹여야 해서, 오랜만에 냄비밥을 했습니다. 쌀을 씻어 30분 불린 후 냄비에서 중불로 끓인 후 약불로 밥알이 촉촉할 때까지 두었다가 10분쯤 뜸을 들이면 됩니다. 계란 스크램블도 만들고 과일도 깎아 차리고 보니 나름 재미도 있습니다. 어제 널어 두었던 빨래를 개키고 청소기 돌리고 그래도 1시간이면 충분한 일인데, 그동안 좀 더 많이 도와주지 못한 것이 미안했습니다. 저도 밤사이 기침이 나고 목이 불편했는데 아무래도 저녁에는 병원에서 검사도 하고 진찰도 받아야 할 것 같습니다. 빵순씨 격리 기간 동안 만이라도 제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야 아이들에게 짐을 지우지 않을 텐데 다만 그게 걱정입니다. 2023.03.28 pm 14:13



arrow_back arrow_forward list_al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EARCH
SITEMAP
SODAM SNS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네이버톡톡 바로가기 emoji_food_beverage 의뢰·문의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