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체의 위험한 책,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 고병권 > 소담스크랩북

본문 바로가기
소셜로그인
 
관리자로그인
 
전체검색
소담스토리
사업자등록번호 : 311-02-33458
통신판매번호 : 2016-충남천안-0886
대표자명 : 정영순
이메일 : mind2002@naver.com
대표전화 : 0505-417-5323
SODAM SNS




SEARCH
546922f3d3bdd00c1a92231984340331_1637211826_5683.jpg
소담스크랩북

[책·영화·음악] 니체의 위험한 책,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 고병권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소담 조회 405회 작성일 2021-12-04 21:13:36 댓글 0

본문

6a08954e741ed3101281255d38027784_1638620008_8951.jpg
 

니체의 위험한 책 

-

니체의 위험한 책,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 고병권
 

젊은 날엔 그렇게 이해하기 어렵고 지루하던 책이었는데, 너무 쉽게 읽혀 잘 못 읽고 있는건 아닐까 갸웃 렸던 책. 

리라이팅 시리즈, 역시 해석이 이렇게 붙으니 읽기가 편하고 쉽다.

-

말을 이해하는데는 시간이 걸린다.

어떤 말은 몇개의 시대를 건너 뛰어서야 비로소 들리기 시작한다.

니체는 그렇게 생각했다.

사람들이 그 의미를 이해하지 못했다면 그것은 아직 때가 오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미'일어난 일도 '아직'알려지지 않을 수 있다. 

-

위버맨쉬

영원회귀의 사유로 인해 고통스러워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결단에 의해 환하게 웃는 자로 변화된 사람.

철학용어,

신의 죽음이란 곧 인간의 죽음이며 위버맨쉬의 탄생이다.

-

과학이 진리의 기준으로 자리한 시대에 진리를 말하겠다며 비과학적인 이야기를 하자니 

영 꺼림찍하지 않겠는가?

-

니체는 신보다 신앙이 더 오래된 것이고 더 오래 갈 것이라는 점을 깨달았던것 같다.

신이 있었기에 신앙이 생긴게 아니라 신앙 때문에 신이 생긴 것인지도 모른다.

-

천국은 예수에게 있어 신앙을 통해 도달할 수 있는 저기 먼 세계가 아니라 

바로 이 세계에서의 실천을 통해 얻어지는 새로운 삶의 방식이었다.

-

니체가 보기에 교회는 예수가 그토록 부수려했던 여러 율법들로 무장하고 있으며 

새로운 실천이 아닌 신앙(허식과 돈)으로 천국을 찾으려 했다.

-

Personal Records, Posting by SODAM

SODAMSTORY

- 


#소담스토리 #소담스크랩북 #소담일상 #소담  

#sodamstory #sodam



259169a6446e39aec1f008bcc7b5a9e4_1588046316_9764.jpg

지도 준비중입니다
arrow_back arrow_forward list_al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